첫화면  /  검색  /  로그인  /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배구 Q&A
배구인 소식
 
 Home > 어울림방 > 자유게시판 > [이번에 女 新生 제7구단 창단 무산 책임은?--ㄱ)도덕성-KOVO총재 ㄴ)사무총장 ㄷ)관련 직원들 및 배구인들-다수의 책임은? 아무도 責任 안진다-女高 大魚級-9월19일 (현역)프로 감독들만 행복한 고민]

 제목 | 요청 [이번에 女 新生 제7구단 창단 무산 책임은?--ㄱ)도덕성-KOVO총재 ㄴ)사무총장 ㄷ)관련 직원들 및 배구인들-다수의 책임은? 아무도 責任 안진다-女高 大魚級-9월19일 (현역)프로 감독들만 행복한 고민]
 작성자 | 한준구 작성일  | 2018/09/12 10:22 pm

*********

*********

女高 졸업반 大魚

박은진·이주아·나현수·박혜민 쟁탈전..

여자프로배구 신인 드래프트

9월19일 지명

입력 2018.09.12. 10:22

한국 여자배구 국가대표 고등학생 3인 (진천=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고교생 여자배구 국가대표 정호영(왼쪽부터), 박은진, 이주아가 10일 진천선수촌에서 가볍게 몸을 풀고 있다. 2018.7.10 jiks79@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여자프로배구 6개 구단이 '미래'를 책임질 신인 선수 지명에 나선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19일 오전 11시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에서

2018-2019 여자부 신인선수 드래프트 연다.

이번 드래프트에는 대어급 선수가 즐비하다.

성인 국제대회에 출전해 이름을 알린 선수도 많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고,

2018 세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표팀으로 선발된

박은진(선명여고)과 이주아(원곡고)가 대표적이다.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와 아시아배구연맹(AVC컵)에서 활약한

나현수(대전 용산고)와 박혜민(선명여고)도

각 구단이 주목하는 대어급 선수다.

이 선수들을 지명하려면 운도 따라야 한다.

************

▲ 작년 9월 스위스 그랜드 호텔 신인 드래프트=한수진 이원정 김주향 김채연 등의 선수가 보인다=2017~2018시즌 드래프트에서 프로행을 확정지은 선수들. [사진=KOVO 제공]

************

드래프트 지명순서는

2017-2018  V리그의 최종순위를 기준으로

하위 3팀 확률 추첨

(

6위 흥국생명 50%,

5위 KGC인삼공사 35%,

4위 GS칼텍스 15%)으로 정한다.

나머지 상위 3팀은 지난 시즌 순위 역순으로

4순위 현대건설,

5순위 IBK기업은행,

6순위 한국도로공사로 지명순서를 정했다.

앞선 14번(14시즌)의 여자부 드래프트에서

총 227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올해는 대어급 선수의 등장으로 열기가 더 뜨거울 전망이다.

남자부 신인선수 드래프트는 10월 8일에 열린다.

*************

대어 잡자…여자배구
대어 잡자…여자배구 신인 드래프트
뉴시스 3시간 전 네이버뉴스
= 2018~2019 여자프로배구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19일 오전 11시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이유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과 2018 세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표팀으로 선발된 센터 박은진...

*************

목록보기 

이동: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25, 잠실주경기장내 B211호 (우: 05500)
E-mail : kva@kva.or.kr (총무부), gamed@kva.or.kr (경기부), international@kva.or.kr (국제부), volley7330@hanmail.net (생활체육부)
TEL : 02)417-8410 (생활체육부), 02)578-9029 (경기부), 02)578-9027 (국제부), 02)578-9025 (총무부) / FAX : 02)417-8491
Supported by ONTOIN